2021-05-07 04:35 (금)
그린뉴딜 부응 ‘NH농식품그린성장론’ 인기
그린뉴딜 부응 ‘NH농식품그린성장론’ 인기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1.03.23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4개월만에 취급액 5000억원 돌파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NH농협은행은 ‘NH농식품그린성장론’ 출시 4개월만에 신규 대출금액이 5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NH농식품그린성장론의 주가입 대상이 중소기업, 농업인, 개인사업자로 좌당 평균 대출금액이 2억원 안팎임을 감안하면 놀라운 성장 속도다.

농협은행은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부응해 친환경·사회적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 10월 은행권 최초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각 부문별 혁신현황을 등급화한 ‘NH그린성장지수’를 개발하고, 이를 활용한 ‘NH농식품그린성장론’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최근 지속가능한 기업의 핵심 가치로 자리잡은 ESG를 농업·농식품 분야에 맞게, 농협은행이 농식품기업의 성장을 지원한다는 의미인 ESG(환경·사회·성장)로 개념 전환해 운영하는 점이 특징이다.

‘NH농식품그린성장론’은 ESG지수 혁신현황에 따른 최대 0.6%포인트 금리우대를 포함 최대 1.5%포인트 우대금리 지원 및 일정 요건 충족 시 추가 신용대출 한도를 부여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친환경(저탄소) 농축산물 인증기업·동물복지축산농장 등은 E(Environment) 분야, (예비)사회적기업·사회공헌활동 수행 기업은 S(Social) 분야, 6차산업 인증·HACCP 인증 기업은 G(Growth) 분야에서 우대 받을 수 있다.

더불어 해당 여신을 지원받은 고객을 대상으로 농협몰 입점 연계 지원 및 무료 경영컨설팅을 통한 농식품기업의 지속 성장을 지원한다.

농협은행 권준학 은행장은 “농협은행은 농업·농식품분야 ESG 실천 우수기업에 지속적 금융 지원으로 정부의 그린 뉴딜 정책에 부응한 농업·농식품분야 그린생태계 조성을 선도하는 은행이 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