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16:15 (수)
전북은행, 경기도와 대금지급확인시스템 제휴 금융기관 업무협약
전북은행, 경기도와 대금지급확인시스템 제휴 금융기관 업무협약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1.03.25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한 하도급 거래 문화 조성과 지역 건설사의 불편해소에 도움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이 경기도와 대금지급확인시스템을 구축 · 업무협약을 체결해 공정한 하도급 거래 문화 조성과 지역 소재 건설사의 금융기관 선택의 폭을 넓힌다.

전북은행은 25일 수도권 금융서비스 확대 지원 및 경기권역 공공건설사업 투명성 제고를 위해 “경기도 대금지급확인시스템”을 오픈하고 경기도와 건전한 하도급 거래 문화 조성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2018년 9월 도입한 “경기도 대금지급확인시스템”은 경기도청과 계약한 공공건설사업 업체(원도급)와 하도급대금, 자재·장비 대금, 노무비 청구부터 지급까지 전산으로 구분 관리하고, 전용계좌로 대금을 지급함으로써 체불·늑장지급 등 부조리를 방지하고자 금융기관과 제휴해 운영중에 있다.

대금체불방지 및 적기지급을 통해 건설근로자 등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기 위한 시스템 구축 취지에 따라 전북은행도 안정적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로 약속하며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비수도권 지역 소재 건설사의 금융기관 선택 제한이 다소 해소되어 편리하고, 보다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은행 임용택 은행장은 “지역은행으로서 제한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인식에서 벗어나 전국 단위의 금융 서비스 제공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며 “향후 지자체 뿐 아니라 다양한 핀테크와도 지속적인 업무 제휴를 통해 전북은행을 통해 이용할 수 있는 금융서비스의 영역을 더욱 넓혀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