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21:15 (목)
김성한 DGB생명 대표 "소비자 중심 경영 실현할 것"
김성한 DGB생명 대표 "소비자 중심 경영 실현할 것"
  • 유정화 기자
  • 승인 2021.03.30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소비자보호 실천 결의대회 개최
(사진=DGB생명)
DGB생명은 지난 29일 서울시 중구 사옥에서 '금융소비자보호 실천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사진=DGB생명)

<대한금융신문=유정화 기자> 김성한 DGB생명 대표는 "모든 부서에서 금융소비자의 보호를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고 소비자 중심 경영의 가치를 실현하겠다"고 강조했다.

30일 DGB생명에 따르면 지난 29일 서울시 중구 DGB생명 사옥에서 열린 '금융소비자보호 실천 결의대회'에서 김성한 대표이사는 "금융소비자 보호는 법이나 제도의 변화와 무관하게 금융사가 최우선으로 지켜야 할 기본원칙"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결의대회는 임직원들이 한마음으로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 준수를 다짐하고 금융 소비자들의 권익 및 보호 강화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김 대표이사를 비롯한 참석자들은 ‘금융소비자 보호 실천 결의문’을 함께 낭독하며 금융소비자보호법을 준수함은 물론이고 모든 방면에서 금융소비자의 보호를 강화하고 소비자를 중심으로 하는 가치를 내재화하기 위한 결의를 다졌다.

이날 발표된 결의문에는 △금융소비자의 이익을 최우선하고 금융소비자 관점에서 판단할 것 △금소법 관련 교육과정에 적극 참여하고 주요 내용을 충분히 숙지할 것 △금융소비자 불만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불만이 발생할 경우 신속하고 공정하게 처리할 것 △금융소비자 정보를 적법하고 정당하게 활용 및 보호할 것 △금융소비자의 합리적 의사결정을 돕기 위해 충분한 정보를 제공할 것 등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원칙이 담겼다.

DGB생명은 지난해 조직개편을 통해 소비자보호협의회를 대표이사 직속으로 두는 한편, 금융소비자보호 총괄책임자를 선임했다. 임직원 인식 제고를 위한 교육 영상을 제작 및 공유하는 등 금소법 중심의 업무 프로세스도 구축했다. 아울러 법무법인 율촌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소비자보호 관련 규정을 점검 및 개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