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22:35 (목)
하이투자증권, 주총서 38억원 배당 결의
하이투자증권, 주총서 38억원 배당 결의
  • 강수지 기자
  • 승인 2021.03.30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강수지 기자> 하이투자증권은 30일 오전 서울 은행회관 국제회의실에서 제33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하이투자증권은 이날 주주총회에서 지난해 재무제표를 보고하고, 감사위원이 되는 사외이사 선임의 안건을 원안대로 결의했다.

재무제표의 주요 내용으로는 연결기준 당기순이익 1116억원과 지난 2월 이사회 의결을 통해 결정한 상환전환우선주 1주당 60원의 현금배당이 포함됐다. 배당금 총액은 38억원이다.

앞서 하이투자증권은 지난해 12월 보통주의 경우 1주당 86원, 총 419억원의 중간배당을 시행했다.

감사위원이 되는 사외이사로는 손원조 이사가 신규 선임 됐다. 손 이사는 대구지방공인회계사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대경회계법인 대표이사와 경상북도 지방세심의위원을 맡고 있다. 임기는 2년이다.

지난 2018년 10월부터 재임 중인 양병민 사외이사는 임기 1년의 감사위원이 되는 사외이사로 재선임 됐다.

김경규 대표이사는 “지난해 자기자본을 1조원 이상 확충하고 코로나19에 따른 우려에도 불구하고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거뒀다”며 “올해도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어려운 사업 환경이 지속되겠지만 외부 환경에 적극적이고 발 빠르게 대응해 수익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