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20:40 (목)
신한은행, ‘통신·금융 결합’ 서비스 선보인다
신한은행, ‘통신·금융 결합’ 서비스 선보인다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1.04.06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테이지파이브와 MOU…“특화상품, 마케팅 협력”
6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스테이지파이브-신한은행 전략적 제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조경선 부행장(왼쪽)과 스테이지파이브 이제욱대표가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은행)
6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스테이지파이브-신한은행 전략적 제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조경선 부행장(왼쪽)과 스테이지파이브 이제욱대표가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은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신한은행은 스테이지파이브(이하 스테이지파이브)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스테이지파이브는 차세대 통신사업 기업으로 지난 2017년 카카오에 편입된 후 비대면 통신 플랫폼 ‘핀다이렉트샵’을 운영 중이다. 최근 인공지능(AI)반려로봇, 미러북 등 통신 기반 사물인터넷(IoT) 디바이스를 선보이며 영역을 빠르게 확장하고 있다.

신한금융그룹의 신한플러스는 스테이지파이브와의 협약을 통해 금융과 통신을 결합해 특정 유형별 이용자가 필요로 하는 새로운 형태의 이용자 중심형 서비스를 올 상반기 중 출시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구체적으로 ▲신한 특화 요금제 등 금융·통신이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서비스 개발 ▲구독 경제 서비스, 디바이스 렌탈과 같은 신규 비즈니스 모델 발굴 ▲신한은행 20대전용 브랜드 ‘헤이영’을 활용한 MZ세대 공동마케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 체결로 금융과 통신을 결합한 다양하고 신선한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통해 양사의 고객들이 더 많은 편의와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차별적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500만 고객을 보유한 신한금융그룹의 대표 플랫폼인 신한플러스는 지난해 4월 멤버십 서비스 출시를 통해 금융 혜택뿐만 아니라 쿠폰, 포인트 등 다양한 비금융 혜택을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