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21:50 (금)
전북은행, 제2고객센터 확장 이전
전북은행, 제2고객센터 확장 이전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1.04.13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센터 이원화를 통한 코로나19 대응 및 디지털 금융 상담역량 강화
- 고객만족 향상을 위한 초개인화 맞춤형 상담 서비스 제공 목표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서한국)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임시로 분리 운영하던 제2고객센터를 확장 이전하여 본격적인 대고객 서비스에 돌입한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맞게 상담인원을 충원하여 비대면, 디지털 금융거래 수요 증가를 대비한 전북은행의 고객상담 서비스 품질은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지점 3층에 마련된 제2고객센터는 50여석 규모의 상담좌석과 교육장, 회의실, 휴게실, 사랑방 등을 갖추어 상담사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근무 할 수 있도록 환경을 개선하였다.

이번 확장이전으로 전북은행 본점 고객센터와 제2고객센터의 총 상담좌석은 기존 60석에서 120석으로 확충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근무좌석을 거리두기 기준에 맞게 배치하고, 업무환경 개선을 통해 상담사의 근무만족도를 높이는 한편 상담인원을 대폭 보강하여 최근 다양해지고 복잡해지는 고객문의에 대응할 수 있게 되었고 수신, 대출, 카드, 뱅킹 등 업무분야별 맞춤형 전문상담이 가능해져 편리하고 신속한 ‘ONE STOP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북은행 김경진 부행장은 “제2고객센터 확장이전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시대 비상상황을 대비하고, 전문 상담인력을 확충하여 언택트시대 고객만족을 위한 초개인화 맞춤형 상담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