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0 10:50 (월)
K-OTC시장, ‘뉴젠팜·인동첨단소재’ 신규지정…19일부터 거래
K-OTC시장, ‘뉴젠팜·인동첨단소재’ 신규지정…19일부터 거래
  • 강수지 기자
  • 승인 2021.04.15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강수지 기자> 금융투자협회는 15일 뉴젠팜과 인동첨단소재가 K-OTC시장에 지정동의서를 제출함에 따라 신규 지정하고, 이달 19일부터 거래가 시작된다고 밝혔다.

동의지정제도는 사업보고서 제출법인이 ‘모집‧매출실적’요건을 제외한 모든 지정기업 요건(재무·유통요건 등)을 충족하면서 ‘K-OTC시장 지정동의서’를 제출할 때 거래가능기업으로 지정하는 제도를 말한다.

뉴젠팜은 전문의약품과 암 정복에 도전하는 유전자치료제 개발기업이다.

인동첨단소재는 업계 최초로 국산화한 ‘복합 그라파이트 방열시트’를 시작으로 이차전지 음극소재인 ‘구상복합화 흑연’의 개발, 제조, 판매까지 영위하고 있는 소재 전문기업이다.

뉴젠팜 관계자는 “회사의 규모, 연혁 등을 고려했을 때 K-OTC시장에 진입하기에 적당한 시기”라며 “난치병인 췌장암 정복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인동첨단소재 관계자는 “주주들이 회사의 주권을 제도화된 시장을 통해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도록 K-OTC시장에 진입하기로 결정했다”며 “친환경 고효율 이차전지 소재 개발 등 지속적인 혁신과 노력으로 더 많은 주주들로부터 관심을 받고 대한민국의 대표 소재기업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오는 19일 첫 거래일에는 주당 순자산가치의 30%∼500% 범위 내에서 거래할 수 있으며, 이후 가격제한폭은 전일 가중평균가격의 ±30%다.

남달현 금융투자협회 시장관리본부장은 “지난해 연간 거래대금이 1조3000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는 등 K-OTC시장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업들의 진입 문의 역시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비상장기업의 가치 제고를 위해 유망 비상장기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K-OTC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