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5 22:50 (일)
신한카드, ESG 영역으로 스타트업 육성 확대
신한카드, ESG 영역으로 스타트업 육성 확대
  • 박진혁 기자
  • 승인 2021.04.20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신한카드)
(이미지: 신한카드)

<대한금융신문=박진혁 기자> 신한카드가 신한금융그룹의 ESG전략과 연계해 스타트업 육성 분야를 확대 시행한다.

신한카드는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아임 벤처스 위드 비자’를 올해에도 시행, 함께 손잡을 스타트업을 오는 5월 28일까지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올해에는 신한카드 CDR 전략에 발 맞춰 데이터 기반 ESG 스타트업 육성을 강화할 예정이다.

기존의 지불결제 · 보안 · AI · 빅데이터 · 오토 서비스 등 디지털 금융 영역뿐만 아니라 친환경 · 재생에너지, 중소자영업자와의 상생, 금융 · 사회적 약자 교육 등 ESG 분야까지 확대해 나간다는 것.

신한카드의 ‘아임 벤처스 위드 비자’는 지난 2016년에 시작된 사내벤처 제도를 기반으로 2018년부터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진행, 올해로 4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글로벌 지불결제 네트워크 비자와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힘쓰고 있는 D.CAMP 컨설팅 전문기관인 한국생산성본부 등과 함께 스타트업 모집부터 사업모델 발굴, 컨설팅, 투자, 제품 상용화 지원 등을 원스톱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4월 20일부터 오는 5월 28일까지 공모를 통해 선정된 스타트업에게 투자자, 업계전문가로 이루어진 심사위원단 앞에서 사업모델을 발표하는 디캠프의 6월 디데이행사 참여 기회를 부여한다. 최종 선발 스타트업은 디캠프 최장 1년 입주 등의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상세정보 확인 및 신청은 디캠프 홈페이지 또는 이노톡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한편, 신한카드는 다양한 ESG 관련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추진, 임신·육아 전문 스타트업인 ‘아이앤나’는 신한카드 ‘마이샵’과 함께 육아 마케팅 및 베이비페어를 공동 진행했으며, 이상탐지 전문 스타트업인 ‘인피니그루’는 신한카드 FD팀과 보이스피싱 방지 앱인 ‘피싱아이즈’를 출시했다.

특히 친환경 모빌리티 배터리 공유 플랫폼 ‘에임스’와는 올 상반기 중 관련 제휴카드를 출시를 추진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신한금융그룹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퓨처스랩’과 연계해 추가적인 육성, 투자 등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올해에는 스타트업 육성을 ESG 영역까지 확대 시행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신한금융그룹의 ESG 전략과 연계, 기업의 사회적 상생 책임을 다하고 혁신금융 활성화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