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08:30 (화)
현대카드, 모빌리티 라이프를 전용카드 출시
현대카드, 모빌리티 라이프를 전용카드 출시
  • 박진혁 기자
  • 승인 2021.04.26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 모빌리티 카드 6종(이미지: 현대카드·캐피탈 뉴스룸)
현대 모빌리티 카드 6종(이미지: 현대카드·캐피탈 뉴스룸)

<대한금융신문=박진혁 기자> 현대자동차와 현대카드가 모빌리티 라이프 혜택을 업그레이드 한 PLCC ‘현대 모빌리티 카드’를 새롭게 선보였다.

‘현대 모빌리티 카드’와 ‘현대 모빌리티 플래티넘 카드’로 구성된 이번 신상품은 기존 ‘현대 블루 멤버스 카드’를 업그레이드한 상품으로 적립되는 리워드를 ‘블루멤버스 포인트’에 집중해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블루멤버스 포인트는 현대자동차 고객들을 위한 멤버십 포인트로, 현대자동차 구매와 운영 및 유지관리는 물론 다양한 제휴처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특히, ‘현대 모빌리티 카드’는 기존 상품 대비 주유, 정비, 세차 등 차량 유지관리와 대중교통, 카셰어링 등 모빌리티 업종 이용 시 포인트 적립 혜택을 강화했다.

우선, 현대 모빌리티 카드는 월 50만 원 이상 사용 시 모든 가맹점에서 사용한 금액의 1%를 한도 제한 없이 블루멤버스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차량 유지관리 업종을 이용하면 2%, 모빌리티 업종을 이용하면 1% 추가 적립 혜택도 누릴 수 있다. 현대자동차 신차 구매 시에는 1.5%의 특별 적립 혜택이 주어진다.

‘현대 모빌리티 플래티넘 카드’는 당월 이용금액 50~200만 원이면 1%, 200만 원 이상이면 1.5%의 기본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당월 200만 원 이상 이용 시에는 차량 유지관리와 모빌리티 영역에서 각각 3%와 1.5%를 추가 적립해, 최고 4.5%의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자동차의 신차를 구매할 때는 2%의 특별 적립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양사는 현대 모빌리티 카드와 함께 ‘현대 EV카드’도 새롭게 선보였다. 급속도로 커지고 있는 친환경 자동차 시장 트렌드에 맞춰 전기차, 수소차 충전 시 리워드 혜택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 EV카드는 당월 이용금액에 따라 충전금액의 최고 100%를 블루멤버스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한편, ‘현대 모빌리티 카드’는 현대자동차의 최신 트렌드와 전통에 대한 오마주를 담은 디자인 6종, ‘현대 EV카드’는 현대자동차의 차세대 전기차인 아이오닉5의 픽셀에서 모티브를 딴 디자인 4종 중 개인의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