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3 14:05 (화)
DGB캐피탈, 특수채권 최대 70% 감면…채무부담 완화 나서
DGB캐피탈, 특수채권 최대 70% 감면…채무부담 완화 나서
  • 박민현 기자
  • 승인 2021.05.27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창립 10주년 ‘포용적 나눔 금융 캠페인’ 진행
3천여명 원금·연체이자 감면…신용회복 기회 제공

DGB금융그룹 창립 10주년을 맞이해 DGB캐피탈이 특수채권에 대해 최대 70% 채무를 감면해주기로 했다.

DGB캐피탈(대표이사 서정동)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들을 지원하기 위해 오는 9월 말까지 ‘포용적 나눔 금융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DGB캐피탈에서 대출을 받고 원리금을 갚지 못해 채무불이행자가 된 3,000여명에 대해 대출원금 및 연체이자를 줄여준다. 회수된 금액은 저신용·저소득층 지원을 위한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은 DGB캐피탈의 ESG 경영 중 사회적 책임 실천의 일환으로 금융취약계층의 재기를 지원하고 채무부담 완화를 통해 채무자의 신용회복 기회를 제공하는 게 목적이다.

서정동 DGB캐피탈 대표이사는 “DGB금융그룹의 비전인 ‘미래를 함께하는 베스트 파트너’에 주요 가치를 두고 고객과의 동반성장과 나눔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고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