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00:20 (목)
KB캐피탈-NICE평가정보, 신청평점모형 개발
KB캐피탈-NICE평가정보, 신청평점모형 개발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16.03.04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캐피탈 박지우 대표이사(오른쪽)와 NICE평가정보 심의영 대표이사가 4일 KB캐피탈 본사에서 신청평점모형 개발 계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B캐피탈은 4일 본사에서 NICE평가정보와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청평점모형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

신청평점은 신용거래를 신청한 신규고객의 신용평가를 위해 개발된 것으로 대출 승인여부 등을 결정하는데 활용된다.

이번 신청평점모형은 신용평가사인 NICE평가정보, 핀테크 업체인 솔리드웨어와 공동 개발하며 소비자의 다양한 특성에 맞는 새로운 심사 프로세스로 개선될 예정이다.

특히 빅데이터를 분석·가공해 새로운 정보를 얻거나 미래를 예측하는 기술인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술을 이용해 승인 및 한도 전략 수립 등을 진행하게 된다.

이를 통해 SOHO 대상 고객, 신용정보 부족 고객, 중하위권 신용등급 고객들에 대한 변별력을 갖춰 향후 영업확대와 건전성 개선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KB캐피탈은 인터넷전문은행 출범에 대응하기 위해 고비용 구조의 심사 프로세스를 개선하고, 심사자의 유기적 판단 방식을 시스템화해 오는 7월 중 모형 개발을 완료할 예정이다.

KB캐피탈 박지우 대표이사는 “캐피탈업계는 그동안 서브프라임 고객이 주요 고객으로 정보 비대칭 등으로 인해 대손비용률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하지만 이번 신청평점모형 개발로 우리 회사는 핀테크를 통한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활용해 1차적으로 대손비용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후 CRM이나 본인 인증 등 핀테크 기술을 계속 접목시켜 고객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