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19:25 (화)
[기고] 보험과 기술의 융합, 인슈어테크
[기고] 보험과 기술의 융합, 인슈어테크
  • 박영준 기자
  • 승인 2018.10.22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생명 IT신사업부 김창우 계장

 

디지털, 바이오, 물리학의 경계를 허물고 융합하는 기술혁명인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되고 있다. 보험업계도 4차 산업혁명은 새로운 과제이자 기회다.

보험업계의 4차 산업혁명은 인슈어테크로 대표된다. 인슈어테크란 Insurance(보험)과 Technology(기술)의 합성어로 데이터 분석,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의 기술을 활용해 기존 보험 산업을 혁신하는 서비스를 의미한다.

이러한 보험과 기술의 융합은 디지털 금융으로의 변화는 물론 서비스의 수급구조나 소비패턴에 수렴하는 서비스 플랫폼 혁신으로 변모하고 있다.

이미 해외의 여러 보험회사들은 소비자의 모바일, 태블릿 PC 등 개인용 전자기기에 익숙한 소비자들의 온라인 상품구매 패턴에 대응해 인슈어테크를 적극 활용하고 있다.

그간 우리나라 보험 산업은 대면채널 집중화 경향과 IT기술 활용 부족으로 다른 금융 업종에 비해 변화에 둔감했지만 최근에는 ICT기술을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을 대체하는 수단으로 도입하며 업무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향후 보험 산업은 오프라인 중심의 가치사슬(Value Chain)이 무너지고, 소비자를 중심으로 한 서비스 플랫폼 체계로 재편될 전망이다.

방대한 경험요율을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위험요율 산출기법이 다양화되고 내·외부 데이터를 활용한 고객 맞춤형 상품이 대세를 이루겠다.

마케팅 측면에서는 온라인에서 오프라인으로 이어지는 O2O채널을 통해 신규고객 확보가 용이해지고 소셜미디어 등 외부 데이터를 활용해 잠재 보험소비자의 행동을 파악, 보험가입을 효과적으로 유도할 수 있을 것이다.

언더라이팅 측면에서는 자동화된 심사시스템을 이용해 비용 효율성이 높아지고 보험가입자의 정보와 빅데이터를 융합해 보다 정확한 위험 예측이 가능해질 수 있다.

현재 대부분의 생명보험사에서 암, 실손, 저축보험 등 온라인 전용 상품을 출시하며 반응형웹 방식을 적용해 PC, 스마트폰, 태블릿 등의 기기에서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모바일을 통해 가입하고자 할 경우 ‘모바일창구’ 또는 ‘웹브라우저 인증’을 통해 가입할 수 있도록 인증방식을 개선해 고객의 편의를 높이고 다양한 분야에서 ICT기술을 접목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향후 ICT기술과 보험산업의 융합은 개인 맞춤형 보험상품을 추천하고 실제 가격 비교가 용이해지면서 기존 설계사 위주의 대면채널의 역할을 상당부분 대체할 것으로 보인다.

더 나아가 고객 다변화에 대응해 보험산업의 미래 성장기반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