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11:20 (토)
BC카드, ‘착한소비’ 이벤트 진행
BC카드, ‘착한소비’ 이벤트 진행
  • 이봄 기자
  • 승인 2019.01.28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이봄 기자> BC카드는 환경보호와 골목상권 상생을 위해 ‘착한소비’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먼저 환경보호를 위해 전기차 충전료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환경부, KT,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포스코ICT에서 운영하는 전국 전기차 충전소에서 BC그린카드로 충전료를 결제하는 고객에게 50% 청구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오는 2월 1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되며, BC그린카드 1장 당 5만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다.

공유경제를 활용한 환경보호 이벤트도 진행한다. 지난 22일부터 카쉐어링 서비스 ‘그린카’에 새로 가입한 고객 중 오는 2월 1일부터 10일까지 차량 대여료를 BC카드로 3만원 이상 결제하는 선착순 1000명은 6000원의 청구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BC그린카드로 결제할 경우에는 3000원 추가 청구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오는 2월 28일까지 전국 YES24 중고서적 판매점에서 BC그린카드로 결제하는 고객에게 결제금액의 30%를 에코머니포인트로 무제한 적립해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골목상권 상생을 위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전국 318곳의 영세중소 마트에서 BC카드로 5만원 이상 결제하는 고객에게 식용유, 키친타올 등 다양한 사은품을 제공한다.

BC카드 김진철 마케팅부문장(전무)은 “이번 이벤트를 통해 BC카드 고객이 다양한 혜택과 함께 환경도 보호하고, 골목상권과도 상생하는 ‘착한소비’를 경험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객 가치와 더불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