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01:50 (화)
KB증권, 시니어 고객 잡는다…은퇴 자금 관리 상품 인기
KB증권, 시니어 고객 잡는다…은퇴 자금 관리 상품 인기
  • 강신애 기자
  • 승인 2019.05.22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골든라이프 열두번의 행복’ 시리즈에 총 2500억원 유입

<대한금융신문=강신애 기자> KB증권은 KB금융그룹이 지난해 출시한 시니어 고객 특화 브랜드 ‘KB골든라이프 열두번의 행복’을 바탕으로 현재까지 총 16개의 시리즈 상품을 출시해 약 2500억원이 판매됐다고 22일 밝혔다.

‘KB골든라이프 열두번의 행복’은 매월 찾아오는 월급날의 행복을 은퇴 후에도 느낄 수 있도록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러한 고객들의 관심은 KB금융그룹의 인구 구조 변화에 대응한 선제적 브랜드 구축과 KB증권의 상품기획 및 발굴 능력이 결합된 결과로 보인다.

통계청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를 기점으로 만60세(1959년생)가 되는 인구가 매년 80만명 이상 형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KB금융그룹은 보다 다양해질 시니어 및 은퇴자들의 금융 니즈에 부합하고자 특화 브랜드 구축에 나섰으며, KB증권은 고객들의 수요가 예상되는 ‘대체자산’과 ‘해외채권형’ 등 안정적으로 수익을 추구할 수 있는 인컴(이자/배당 등)형 상품을 지속적으로 공급해 왔다.

출시 상품은 주로 1~3개월 단위로 배당을 추구하면서, 짧게는 1~2년 길게는 3~5년을 만기로 하는 구조다. 가장 최근인 5월 출시 상품의 경우 만기가 1년인 상품으로 출시와 동시에 완판을 기록하기도 했다.

KB증권 류재동 상품기획부장은 “‘열두번의 행복’이라는 KB금융그룹의 슬로건에 맞게 하반기에도 좋은 상품으로 고객의 안정적인 자산증식을 돕는 국민투자 파트너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사후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KB골든라이프 열두번의 행복’ 시리즈 상품은 KB증권 또는 KB국민은행에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출시되는 모든 상품은 실적배당형 투자상품으로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기타 상세한 내용은 KB증권 전국 지점이나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