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3 05:30 (월)
우리카드, ‘카드의정석‘ 시리즈 400만좌 돌파
우리카드, ‘카드의정석‘ 시리즈 400만좌 돌파
  • 최성준 기자
  • 승인 2019.08.0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최성준 기자> 우리카드는 지난 7월 31일 대표상품 ‘카드의정석’ 시리즈가 400만좌를 돌파했다고 1일 밝혔다.

카드의정석은 지난해 4월 출시를 시작해 16개월만에 400만좌를 돌파했으며 매월 25만좌 이상의 발급 추세가 이어지고 있다.

우리카드는 카드의정석 시리즈로 신용카드는 ‘카드의정석 POINT’ 등 11종, 체크카드는 ‘카드의정석 쏘삼(SSO3) 체크’ 등 7종을 출시했다. 

우리카드는 빠르고 다양하게 변화하는 고객의 요구를 상품 서비스에 반영해 고객들이 체감할 수 있는 혜택에 집중했다는 점과 변화하는 결제시장 트렌드에 발맞춰 간편결제 서비스를 추가했다는 점을 카드의정석 흥행 원인으로 분석했다.

우리카드는 카드의정석 흥행을 통해 지난해 분사 후 최대 당기순이익인 1265억원을 달성했으며 가맹점수수료 인하가 적용된 올해는 상반기 665억원의 순이익을 거뒀다. 이용회원수는 전년 동기 대비 65만명이 늘어났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카드의정석 성공에는 우리카드 정원재 사장이 평소 강조해온 ‘브랜딩을 기반으로 팔아야하는 상품이 아니라 팔리는 상품을 만들어야한다’는 마케팅 마인드가 기반이 됐다”며“‘고객 지갑 속의 첫 번째 카드’를 목표로 연내 500만좌 달성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