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1 20:45 (토)
‘프롬올투휴먼’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우승
‘프롬올투휴먼’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우승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09.0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정 신한카드 판(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프롬올투휴먼’ 멤버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신한카드)
합정 신한카드 판(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프롬올투휴먼’ 멤버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신한카드)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신한카드의 인디뮤지션 발굴 프로젝트인 ‘2019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의 최종 우승팀이 가려졌다.

신한카드는 지난달 31일 합정 신한카드 판(FAN)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2019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결승 무대에서 ‘프롬올투휴먼’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고 2일 밝혔다.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는 지난 2015년에 시작해 올해 5번째를 맞는 신인 뮤지션 발굴 프로그램이다. 기획사 아이돌 위주 국내 음악 시장에서 기성 가수가 아닌 인디 뮤지션을 후원할 뿐 아니라 R&B, 락, 얼터너티브 등 장르 다양성 강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지금까지 약 1300개팀의 신인 뮤지션들이 참여했으며 최근 아시아 투어를 마친 ‘새소년’, JTBC 슈퍼밴드에 출연한 ‘오이스터’ 등이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가 배출한 대표적인 뮤지션이다.

올해는 총 211개팀이 참가해 온‧오프라인 예선을 거쳐 지난달 31일 결선에서는 △퍼센트 △제이유나 △구만 △데이먼스 이어 △프롬올투휴먼 △플랫폼 스테레오 순서로 경연이 펼쳐졌으며 지난해 우승팀인 ‘설’과 최근 단독 콘서트를 마친 ‘윤하’가 스페셜 게스트로 참석했다.

특히 이번 결선무대는 네이버 V앱과 신한카드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최종 우승한 프롬올투휴먼에게는 1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최종 순위는 사전 온라인 투표와 청중평가단의 현장 투표 및 문자 투표, 전문심사위원단 평가 결과 합산을 통해 가려졌다.

한편 프롬올투휴먼을 포함한 제이유나, 퍼센트 등 Top3 수상팀은 내달 19일, 20일 양일간 신한카드가 메인 후원사로 참여하는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GMF) 2019 무대에 올라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해준 뮤지션을 비롯해 온라인 투표, 청중평가단 등으로 참여해 성원을 보내준 고객 덕분에 인디 문화 발전을 위한 본 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