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22:55 (화)
은행연합회, 태국 은행권과 교류·협력 ‘물꼬’
은행연합회, 태국 은행권과 교류·협력 ‘물꼬’
  • 안소윤 기자
  • 승인 2019.09.03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영 회장, 태국 방문해 태국은행협회와 MOU 체결
3일 은행연합회 김태영 회장(왼쪽)과 태국은행협회 쁘레디 다오차이 회장(오른쪽)이 양국간 은행산업 교류·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은행연합회)
3일 은행연합회 김태영 회장(왼쪽)과 태국은행협회 쁘레디 다오차이 회장(오른쪽)이 양국간 은행산업 교류·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은행연합회)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은행연합회가 태국 은행권과의 교류·협력 채널을 구축했다.

3일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은행연합회 김태영 회장으 ‘태국·미얀마 경제사절단’의 일원으로 태국 방콕을 방문해 태국은행협회 쁘레디 다오차이 회장과 양국 간 은행산업 교류·협력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에서 양국 은행협회는 교육·연수 및 상호방문 등을 통해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으며 금융권에서는 이번 MOU를 통해 1997년 아시아 금융위기 이후 단절됐던 양국 은행산업의 교류가 정상화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태국에는 다수의 국내은행이 진출해 있었으나 지난 1997년 아시아 금융위기 당시 전면 철수한 바 있다. 현재는 산업은행만이 지난 2013년 사무소를 재개설해 운영중이다.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한·태국 은행산업간 민간 교류 채널이 새로이 구축돼 국내 은행들의 태국 진출이 활발해지는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은행연합회는 태국은행협회를 포함해 현재까지 15개국 은행협회와 MOU를 체결했으며 최근 베트남, 미얀마,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인도 등 신남방지역과의 교류 채널을 적극 확대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