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04:20 (금)
수협재단 10주년 “국내 유일 어업인 전담 복지기구”
수협재단 10주년 “국내 유일 어업인 전담 복지기구”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09.05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수협중앙회에서 열린 수협재단 창립 10주년 기념식에서 수협재단 임준택 이사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 수협재단)
5일 수협중앙회에서 열린 수협재단 창립 10주년 기념식에서 수협재단 임준택 이사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 수협재단)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수협재단이 창립 10주년을 맞아 5일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에서 임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을 개최했다.

지난 2009년 설립된 재단은 현재 총자산 153억원의 재원을 갖춘 국내 유일 어업인 전담 복지기구로 성장했다. 재단은 그간 저소득층 어업인 자녀 708명에게 장학금 총 21억원을, 어업인 1만4000명에게 22억원의 의료비를 지원했다.

이 밖에도 어촌 다문화가정 방문지원을 통해 다문화가정의 안정적인 어촌사회 정착을 지원하고 어업인 주거환경개선과 건강한 여름나기 지원으로 해양쓰레기 수거활동뿐 아니라 냉방용품 보급, 공동시설 개보수 등 어촌환경과 어업인 생활개선에 힘쓰고 있다.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은 “우리 어촌은 여전히 인구 감소 및 고령화, 어족자원 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어두운 현실을 극복할 수 있도록 수협재단이 장학·의료·복지지원 사업 수행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향후 수협재단은 수협 장학금 지원 대상을 기존 대학생에서 고등학생까지 넓히고 문화체험 기회 확대를 위해 ‘어촌 문화예술 방문공연’ 등을 시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