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05:15 (수)
윤석헌 금감원장 “은행, 자영업에 더 큰 힘 돼 달라”
윤석헌 금감원장 “은행, 자영업에 더 큰 힘 돼 달라”
  • 안소윤 기자
  • 승인 2019.11.07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영업자에 상권 분석 등 비금융 솔루션 제공 주문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사진)이 은행의 자영업자 지원 역할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자영업자들을 위해 은행들은 단순한 자금 지원에서 벗어나 상권 분석 등 다양한 비(非)금융 솔루션을 제공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윤 원장은 7일 BNK경남은행의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센터' 개소식 축사에서 “최근 동남권 지역의 생산, 수출 등 거시경제지표가 다소 호전되고 있지만 주력산업의 부진이 상당 기간 지속하고 소비심리가 위축되면서 지역 내 서민과 자영업자, 그리고 중소기업의 어려움이 적지 않음을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오늘 개소하는 지원센터가 지역 내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의 소중한 꿈을 실현하도록 지원하는 ‘든든한 동반자’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은행이 상권분석 등 다양한 비금융 솔루션을 제공하면 기존 금융의 한계를 극복하고 자영업자의 실질적 어려움을 해소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윤 원장은 “금감원도 경쟁력 있는 중소기업들이 자금 애로 등 경영상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금융권에서도 중소기업과 서민, 자영업자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줘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문을 연 경남은행의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센터'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 대한 금융상담과 자금지원, 맞춤형 경영컨설팅 프로그램 운영, 지자체·보증기관과 협력체계 구축 등을 담당한다. 경남은행 창원중앙지점 1층에 자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