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00:35 (일)
금투협, 소부장기업 사모재간접펀드 출시기념 가입행사 개최
금투협, 소부장기업 사모재간접펀드 출시기념 가입행사 개최
  • 최성준 기자
  • 승인 2020.01.15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최성준 기자> 금융투자협회는 소재·부품·장비기업 지원을 위한 사모투자재간접 펀드 출시를 기념해 하나금융투자 여의도 본점 객장에서 ‘골든브릿지레인보우 중소성장기업 증권투자신탁’ 가입행사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사모투자재간접 펀드는 지난해 10월 협회에서 제안해 자산운용업계의 논의를 통해 출시한 공모 신상품이다. 공모펀드 운용사는 엄격한 기준으로 선정한 8개의 전문투자형 사모펀드를 편입했다. 편입된 각 사모펀드는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주식 및 메자닌 등에 펀드재산의 50% 이상을 분산투자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성장금융과 사모펀드운용사가 각각 중순위, 후순위 출자자로서 손실위험을 우선 부담해 투자자의 손실이 일부 방어되는 구조로 설정됐다. 최대 32.4%까지의 손실은 중·후순위 출자자인 한국성장금융과 전문사모운용사가 부담하고 손실 초과분에 대해서만 투자자가 부담하는 것이다.

아울러 설정 후 48개월간 환매가 불가능한 폐쇄형 펀드로 설정돼 투자자의 환금성 보장을 위해 90일 이내에 거래소에 상장할 예정이다.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은 “이 펀드로 유입된 자금이 우리 기업의 성장을 위한 재원으로 활용되고 그 투자성과가 공모펀드 투자자에 돌아가는 선순환 구조의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금융투자업계와 함께 우리경제와 자본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투자자에게 성공적인 투자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상품을 출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출시된 소재·부품·장비기업 사모투자재간접펀드는 골든브릿지자산운용, 신한비엔피파리바자산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에서 상품을 출시했다. 가입은 각 판매사 영업점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