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5 16:00 (월)
하나은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대응 체계 시행
하나은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대응 체계 시행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1.28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영업점 내 손님용 손 소독제 및 비접촉 시 체온계 비치
직원 마스크 착용 및 감염 의심·확진 시 자가격리 등 조치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KEB하나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국가전염병 위기 대응 단계가 ‘경계’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은행의 대응 역시 ‘경계’ 단계에 준한 비상대응 체계를 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오전 KEB하나은행은 지성규 은행장을 위원장으로 한 비상대책위원회를 열고 현재의 위기대응 단계를 ‘경계’ 단계로 격상해 국가전염병에 대한 신속한 대응 체계를 유지키로 했다.

KEB하나은행 위기대응 단계는 관심(Blue), 주의 (Yellow), 경계(Orange), 심각(Red) 등 총 4단계로 이뤄져있다.

경계 체계에 따라 KEB하나은행은 은행 영업점을 찾은 손님들의 감염예방을 위해 전 영업점에 손님용 손 소독제 및 비접촉식 체온계를 비치키로 했으며, 감염 예방 수칙을 안내키로 했다.

또 은행 전 영업점 직원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동거가족을 포함한 직원의 감염 의심 및 확진 시 자가격리 등의 비상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다.

지성규 행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 확산이 우려되는 현 상황에서 은행의 선제적 대응을 통해 은행 영업점을 찾는 국내·해외손님의 안전과 지속적인 금융거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국 하나은행 현지법인 역시 5단계의 위기대응 단계를 구축해 시행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