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04:20 (월)
페퍼저축은행, 코로나19 피해지원에 1억 기부
페퍼저축은행, 코로나19 피해지원에 1억 기부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03.0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금 모금을 진행하는 페퍼저축은행 장매튜 대표(오른쪽 두 번째)와 임직원들. (사진= 페퍼저축은행)
성금 모금을 진행하는 페퍼저축은행 장매튜 대표(오른쪽 두 번째)와 임직원들. (사진= 페퍼저축은행)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페퍼저축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대구 시민들을 위해 성금 1억여원을 기부하고 개인 및 기업 고객들에게 원리금 상환유예, 만기연장, 금리인하 등의 금융지원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페퍼저축은행 임직원들의 참여로 모은 약 900만원과 회사 기부금 1억원의 코로나19 지원 성금은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에 전달돼 대구지역 의료진을 위한 방호복 약 3800벌 및 대구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긴급식량 키트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페퍼저축은행은 코로나19로 일시적 유동성 악화를 겪고 있는 기존 고객을 대상으로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했다. 일시적 실직, 휴업, 폐업 또는 최근 3개월 이상 급여를 받지 못한 개인고객과 코로나19로 유동성 악화를 겪고 있는 사업자 및 중소기업 고객이 대상이다.

코로나19로 피해를 겪고 있는 고객 중 연체가 발생하지 않은 고객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최대 6개월까지 원금 및 이자 상환을 유예하거나 만기를 연장해준다. 대출금리 인하의 경우 신용대출은 최대 2%포인트, 주택담보대출은 최대 0.5%포인트, 건설기계담보대출은 최대 1%포인트 금리인하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코로나19로 고객의 영업점 방문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예금 고객의 경우 예‧적금 상품의 만기가 도래하더라도 만기 이후 1개월간 기존 약정금리를 적용할 수 있게 했다.

페퍼저축은행 장매튜 대표는 “직원들의 참여가 더해진 이번 성금이 대구 시민들의 피해복구에 보탬이 됐으면 한다”며 “서민금융기관으로서 고객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안을 강구하고 전사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