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01:50 (월)
우리금융, 대구지역 의료진에 ‘도시락’ 지원
우리금융, 대구지역 의료진에 ‘도시락’ 지원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3.10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영성(왼쪽 세번째) 대구동산병원 병원장, 박선영(왼쪽 네번째)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사무처장 등이 우리금융그룹이 제공한 도시락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그룹)
서영성(왼쪽 세번째) 대구동산병원 병원장, 박선영(왼쪽 네번째)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사무처장 등이 우리금융그룹이 제공한 도시락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그룹)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우리금융그룹은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으로 최일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대구 지역거점병원의 의료진을 위해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2억원을 전달해 지난 9일부터 ‘든든한 도시락’ 지원사업을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코로나19의 가장 큰 피해지역인 대구 지역거점병원에서 한달 넘게 야근과 밤샘 근무로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들에게 건강식 수제도시락을 전달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대구의료원 250명,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150명으로 총 400명이다.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심신 회복과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주는 든든한 도시락을 매일 점심 제공할 계획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 겸 우리은행장은 “불철주야 맡은 바 소임을 다하는 의료진들의 헌신에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도시락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그룹 역량을 총동원해 코로나19 피해현장에서 고군분투하는 모든 분들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월 우리금융그룹은 피해가 큰 대구·경북지역 취약계층 노인들에게 3억원 상당의 식료품을 전달하고 아동생활시설에 임직원 성금 2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