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09:45 (토)
하나은행 노사, 코로나19 극복 결의 공동선언
하나은행 노사, 코로나19 극복 결의 공동선언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6.30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부 위한 노사공동기금 조성, 임금인상 소급분 일부 반납키로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하나은행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KEB하나은행지부(이하 노동조합)와 2019년 임금 및 단체협상(이하 임단협)을 타결하고, 코로나19 극복 및 상생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공동선언을 통해 하나은행 노사는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인 위기상황의 심각성을 공감하고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한 성숙한 노사관계의 확립을 위한 토대를 마련하게 됐다.

하나은행 노사는 사회적 약자 기부를 위한 노사공동기금도 조성키로 했다.

직원들은 임금인상 소급분 중 1인당 5만원씩을 기부하고, 은행에서도 직원들이 기부한 금액과 동일한 금액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Matching Grant) 방식으로 기금을 조성해 소외계층 지원 등에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로 했다.

또 하나은행 노사는 지역 사회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에도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적 공헌 방안을 마련, 직원들에게 지급되는 금원 중 일부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대체 지급키로 함으로써 내수 진작을 통한 경제 살리기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앞으로 노와 사가 하나가 돼 모범적인 상생 문화를 정립하고 이를 토대로 고객의 기대와 신뢰를 저버리지 않는 방향으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