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16:06 (화)
하나카드, 업계 최초 ‘해외직구 보험’ 무료 제공
하나카드, 업계 최초 ‘해외직구 보험’ 무료 제공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0.09.09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하나카드는 현대해상과 함께 국내 카드사 최초로 ‘해외 직구 보험 무료서비스’를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하나카드 해외 직구 보험 무료서비스는 크게 △미배송 △파손 △반품 3가지 부분에 대해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구매 물품이 60일 이내에 도착하지 않을 경우(도난 포함) 구매비용을 보상해주며 물품 파손 시 물품 수령 후 48시간 이내 신고하면 구매 비용을 보상해준다. 또 물품 수령일로부터 10일 이내 반품 건에 한해 단순 변심일 경우에도 반품비용을 보장한다.

무료 보험 서비스를 받기 위해서는 하나카드가 해외 이용 손님을 위해 만든 GLOBAL MUST HAVE 사이트를 통해서 구매 가능하다. 1인 기준 구매 건당 최대 30만원, 연간 3회 범위 내에서 서비스가 적용된다.

하나카드 글로벌&신성장사업본부 한경호 본부장은 “해외직구 손님들의 불편한 부분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던 문제들이 이번 무료보험서비스로 조금이나마 해소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