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01:10 (화)
기업은행, ‘초저금리 특별대출’ 비대면 기간연장 시행
기업은행, ‘초저금리 특별대출’ 비대면 기간연장 시행
  • 하영인 기자
  • 승인 2021.02.04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IBK기업은행은 지난해 코로나19 초저금리 특별대출(간편보증)을 지원받은 소상공인들이 영업점과 지역보증재단 방문 없이 대출 기간연장을 신청할 수 있는 비대면 기간연장 서비스를 오는 5일부터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사전 심사를 통해 휴‧폐업, 신용관리정보, 보증기관 불량정보를 보유하지 않은 소상공인에게 대출 만기 2개월 전에 비대면 기간연장 안내 문자를 발송할 예정이다. 비대면 기간연장이 안 되는 고객에게는 별도 안내 문자가 발송된다.

문자를 받은 고객은 안내받은 보증료를 대출이자 자동이체 계좌에 입금하고, 영업시간인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내에 △기업인터넷뱅킹 △i-ONE뱅크 기업앱(APP) △i-ONE소상공인앱 △IBK BOX △ARS 중 원하는 비대면 채널로 기간연장을 신청하면 된다.

비대면 채널 접근이 어려운 고객을 위해 향후 녹취를 통한 기간연장 방법도 추가 할 계획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고객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영업점 방문 없는 전 과정 비대면 프로세스를 구축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운 중소기업·소상공인을 위해 당초 1조2000억원에서 7조8000억원으로 증액해 약 27만개 기업을 지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