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07:55 (화)
BC카드, 베트남 시장 진출 본격화
BC카드, 베트남 시장 진출 본격화
  • 박진혁 기자
  • 승인 2021.04.29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C카드 사옥 전경(이미지: BC카드)
BC카드 사옥 전경(이미지: BC카드)

<대한금융신문=박진혁 기자> BC카드가 베트남 내 POS 단말기를 유통하는 ‘와이어카드 베트남’의 지분 100%를 인수하고 베트남 카드결제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9일 밝혔다.

와이어카드 베트남은 베트남 주요 은행 및 전자결제 사업자 40여 곳에 결제 단말기를 공급 회사이며 시장점유율 업계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 회사는 단순 유통 업무 뿐만 아니라 S/W 개발 역량도 보유하고 있다. 공급자가 원하는 맞춤형 POS의 개발 및 제공을 통해 베트남 내에서 활동 하고 있는 다른 POS 유통사 대비 높은 만족도를 얻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BC카드는 이번 인수를 통해 △서비스 경쟁력 제고 △다양한 결제 방식 수용 가능한 통합 단말기 제공 △단말기 원격 업그레이드 통한 비용 절감 등을 구현할 계획이다.

또한 BC카드가 가진 노하우와 기술 적용을 통해 베트남 내 와이어카드 베트남의 공급처(은행 및 전자결제 사업자) 및 일반 고객들에게 다양하고 편리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도 고도화해 나아갈 예정이다.

지분 인수 계약은 금일(4/29) 체결 완료됐으며, 실제 지분 인수를 위한 대금 정산 및 지분 이전은 3분기 내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최원석 BC카드 사장은 “베트남 현지 사업의 직접 진출 및 안정적 사업 확보를 위해 와이어카드 베트남 지분 인수를 결정했다”면서 “해외시장 진출 등 사업 구조 다각화를 통해 다양한 수익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